광고
로고
광고
지역소식정치경제교육문화오피니언사회생활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우리지역이모저모   PDF   동정란   알림란   자유게시판  
편집  2019.11.22 [13:59]
지역소식 > 계룡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계룡시, 제23회 노인의 날 기념 ‘어르신 운동회’ 개최
공굴리기, 모래주머니 바구니 넣기, 이어걷기 등 추억의 운동회 참여
기사입력  2019/10/22 [13:00] 최종편집    논산계룡신문

  

▲     © 논산계룡신문

 

계룡시는 10월 22일 계룡시종합운동장에서 최홍묵 시장을 비롯한 박춘엽 시의회 의장, 관내어르신 등 시민 1,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3회 노인의 날을 기념하며 어르신 운동회를 개최했다. 

대한노인회계룡시지회(지회장 김정수)가 주관한 올해 행사는 단순히 보고 즐기는 공연위주를 벗어나 어르신들이 직접 참여하는 운동회를 개최함으로써 활기차고 건강한 노년의 삶을 응원하고 노인에 대한 긍정적 인식을 제고했다. 

이날 행사는 운동회 참가팀 입장식, 노인의 날 기념식, 어르신 운동 경기, 화합행사 등 순으로 이어졌다.  

노인의 날 기념식에는 노인복지 증진에 기여한 유공자에 대한 표창 수여와 함께 지역발전을 위해 헌신하신 어르신들에게 공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어 진행된 운동회는 관내 경로당을 21개 팀으로 나누어 구성하고 공굴리기, 모래주머니 던져 바구니 넣기, 한궁, 10kg 모래가마니 오래들기, 걸어서 바통 터치 등 어르신들의 건강과 안전을 고려한 쉽고 재미있는 경기들이 펼쳐졌다.  

이와 함께 이‧통장, 부녀회장 등 마을주민들이 어르신을 위해 정성껏 만든 음식을 대접하며 경로효친을 실천해 그 의미를 더했다. 

김정수 지회장은 “지역 노인들과 시민들이 한자리에 모여 예전 초등학교 운동회를 추억하며 함께 어울리고 즐긴 이번 행사를 통해 활기차고 능동적으로 변화하는 건강한 노인의 모습을 보여주고 노인들에 대한 인식을 새롭게 하는 계기가 되었길 바란다”고 전했다. 

최홍묵 시장은 “오늘의 눈부신 발전은 지난날 어르신들의 노고와 헌신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위로와 감사를 전하고 “어르신들의 행복한 노년과 더욱 풍요로운 삶을 위해 경로효친 분위기를 확산하고 다양한 노인복지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주식회사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鷄龍 탄생 30년, 市 승격 16주년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계룡시 체육회장 선거 1强 3弱 / 논산계룡신문
민주평통 계룡시협의회, 2019 충남지역(남부권) 자문위원 연수 개최 / 논산계룡신문
충남교육청, 학교 밖 청소년 지원 대책 마련 / 논산계룡신문
논산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선포식’ 개최 / 논산계룡신문
계룡시 새마을지회, ‘사랑의 김장 담가주기’ 솔선수범 / 논산계룡신문
건양대 절주동아리, 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 / 논산계룡신문
제7회 와초 문학제 11월 16일 개최 / 논산계룡신문
논산여중, 전국학교스포츠클럽 탁구대회 우승 / 논산계룡신문
충남교육청, 고교학점제 수강신청 프로그램 연수 / 논산계룡신문
충남교육청, 내년 학생자치활동 예산 큰 폭 증가 / 논산계룡신문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주)계룡일보 본사 | 충남 계룡시 서금암1길 8 (금암동)
대표전화: 042-840-5114 | 팩스: 042-840-5113 | e-mail: ngdnews@naver.com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충남 아 00072 | 주간신문 등록번호: 충남 다 01288 | 등록일: 2010-04-29
발행인/대표이사: 전영주 | 편집인: 전영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전영주 | 인쇄인: 이훈무
당사의 기사를 동의 없이 링크, 게재하거나 배포하실 수 없습니다.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0 Gyeryong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