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로고
광고
지역소식정치경제교육문화오피니언사회생활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편집  2020.08.11 [00:03]
오피니언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유유자적, 세상이야기] 행복하고 싶다면, 단순하게 살자!
기사입력  2020/01/10 [14:41] 최종편집    논산계룡신문

 

▲     © 논산계룡신문



 

작심삼일을 반복하며 한 해를 보냈고, 새해가 되면 또 다른 계획을 세우며 다시 1년을 시작한다. 늘 계획은 거창했다. 필자의 새해 계획을 항상 들어온 가족들은 “계획을 꼭 세워야 해. 그냥 살면 안 돼. 그래서 달라지는 게 뭐야”라며 반문한다.

그럴 때면 “그럼, 세워야지. 세워도 다 못하고 사는데, 그냥 살면 왠지 아무것도 안 될 거 같아서 말이야” 라며 발끈 하자, 말수적은 남편도 한마디 거든다. “아무것도 안되면 어때. 당신 몇 년에 한 번씩은 번 아웃되잖아. 그거보다는 단순하게 살면서 마이너스 안 나는 삶이 낫지 않을까”라는 입바른 소리에 아무 말도 할 수 없었다.   

‘욕망이 적을수록 자유롭다’ 철학자 임마누엘 칸트의 말이다. 큰 욕심 없이 살아간다고 생각해왔는데, 돌이켜보니 필자의 내면에 어쭙잖은 욕망이 똬리를 틀고 있었나 보다. 복잡한 도심생활을 정리하고 단순한 삶을 살아보고자 선택한 귀촌이라는 초심 역시 점점 수면 밑으로 가라앉고 있는 것 같다. 사실은 이 모든 게 행복하게 살고 싶다는 강한 욕구인지도 모르겠다. 

저자 마이케 반 덴 붐이 펴낸 ‘행복한 나라의 조건’에서 단순해서 더 행복하다는 캐나다 사람들의 일상을 소개한 대목을 보면, ‘릴랙스, 항상 백 퍼센트를 다 쏟을 필요는 없다. 물론 게으름을 피우라는 얘기가 아니라, 조금 더 인간적이 되었으면 하는 뜻이다’, ‘오늘 날씨 정말 좋죠. 여기는 멋진 사람이 많아요. 그러니 당연히 행복하겠죠’, ‘캐나다 사람들이 행복한 이유는 즐기기 때문이에요. 여기에서는 직장이나 돈보다 어떻게 하면 인생을 즐길까를 먼저 생각하거든요. 맛난 음식을 먹고 좋은 포도주를 마시고 자전거를 타죠. 물건에 집착하지도 않아요. 가진 것이 많으면 그것을 둘 자리가 필요하고, 그러자면 근심이 생기니까요’라며 심플 라이프를 강조한다. 

‘행복의 기원’의 저자 서은국 교수도 ‘행복은 좋아하는 사람과 맛있는 거 먹는 데 있다’고 말한다. 이 주장에 격하게 동조하는 문화심리학자 김정운 교수 역시, ‘가끔은 격하게 외로워야 한다’는 저서에서 행복해지려면 하루에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내는 곳에서 구체적으로 기분이 좋아야 한다며 대부분 침대에서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내는 데, 하얀 시트커버의 고급 호텔이 기분 좋은 이유가 된다는 설명과 함께 좋아하는 사람과 맛있는 거 자주 먹고, 하얀 시트커버의 침대 위에서 잘 자는 것이라고 김 교수 특유의 유머러스한 말로 행복을 정의했다.

다시 돌아와 그동안 필자가 해마다 세워온 계획들도 행복한 인생을 위해서였다는 결론에 이른다. 그렇다면 이제 계획을 세워도 아주 구체화시켜서 현란한 프레임에 갇힌 추상적 계획이 아니라, 언제나 현실에서 필자가 느끼고 경험할 수 있는 단순함으로 변경할 필요가 있겠다. 잠자리의 기분이 좋아진다는 남편의 말에도 자주 세탁하는 게 귀찮아 장롱 속에 넣어둔 하얀 이불 시트를 먼저 꺼내고, 오돌 삼겹살에 와인 한 잔만으로도 기분 좋아지는 저녁을 준비해야겠다.       

     

노태영 라이프코치

ⓒ 주식회사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돈암서원과 세계문화유산축전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임의수의 스케치-3] ‘서해 3대 낙조’ 태안 꽃지해변 / 논산계룡신문
계룡시, 양정 일원 간판 개선사업 추진 / 논산계룡신문
[슬기로운 금융생활-1] 계좌이동서비스 / 논산계룡신문
논산문화원, ‘논산문화예술인 구술채록’ 사업 진행 / 논산계룡신문
계룡시, 2020년 장애인일자리사업 참여자 15명 추가 모집 / 논산계룡신문
박덕섭 논산시정보화농업인연합회장, 충남정보화농업인 경진대회 ‘최우수상’ 수상 / 논산계룡신문
남부평생교육원, ‘책육아 구독서비스’ 실시 / 논산계룡신문
도 감사위, 상반기 고충민원 167건 처리 / 논산계룡신문
[포토] 계룡시 자율방재단, 호우피해 복구활동 동참 / 논산계룡신문
제1회 충청남도 무궁화 품평회, 논산시 금상 선정 / 논산계룡신문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주)계룡일보 본사 | 충남 계룡시 서금암1길 8 (금암동)
대표전화: 042-840-5114 | 팩스: 042-840-5113 | e-mail: ngdnews@naver.com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충남 아 00072 | 주간신문 등록번호: 충남 다 01288 | 등록일: 2010-04-29
발행인/대표이사: 전영주 | 편집인: 전영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전영주 | 인쇄인: 이훈무
당사의 기사를 동의 없이 링크, 게재하거나 배포하실 수 없습니다.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0 Gyeryong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