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로고
광고
지역소식정치경제교육문화오피니언사회생활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편집  2021.12.09 [19:32]
문화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둥지의 캠핑이야기] 무창포해수욕장
여병춘(사진작가, 전 국민건강보험공단 논산지사장)
기사입력  2021/11/23 [16:16]   논산계룡신문

[둥지의 캠핑이야기] 무창포해수욕장

보령 해저터널 지나서 바닷길 열리는 무창포로

 

 

싸늘한 공기가 얼굴을 스치는 이른 아침 바닷길이 열린다는 소식에 설레는 마음으로 서해로 달려간다.

가을 길을 아름답게 수놓았던 오색의 단풍잎은 나무 아래 조용히 내려앉아 휴식을 취하고 벌거벗은 나무 사이로 잔잔한 안개가 아련히 스며든다.

달리는 차장 밖 너른 들판엔 찬 서리가 하얗게 수를 놓아 황량한 들판의 허전함을 달래준다.

장기화된 코로나로 인해 관광객이 몰려드는 유명 유원지나 휴양지보다 가족이나 연인, 친구들끼리 오붓하게 자연에서 즐길 수 있는 차를 이용한 차박 캠핑 등 여행문화도 변화되어 가고 있다.

찬바람이 부는 겨울에도 충분하게 여유를 두고 추진해야 캠핑장 예약이 가능할 정도다. 또한 캠핑장비도 날로 발전하여 어느 정도 여건이 갖추어진 장소라면 동계 노지 차박도 가능하다. 온열매트, 파워뱅크, 무시동 히터, 난로 등 동계 야영에 필요한 장비를 철저히 준비해야 한다. 안전과 건강을 담보하는 것이 그 무엇보다 중요하기 때문이다.

 

 

 

이번 겨울 캠핑은 서해안에서 최초로 개장되었으며 바닷길이 열리는 보령 무창포해수욕장으로 정했다. 무창포 바닷길은 보령 8경 중 제2경에 해당하며 북쪽으로 9km 지점에 있는 대천해수욕장 및 죽도 관광지와 더불어 보령시의 3대 관광특구로 지정되었다.

특히 주목할 만한 것은 11월 30일 개통되는 보령 해저터널이다. 대천해수욕장에서 원산도까지 약 7km에 가까운 길이로 우리나라에서 가장 긴 해저터널이다. 터널 구간 중에서 가장 낮은 지점은 해수면에서 80m 아래쪽에 위치하고 있기도 하다.

 

 

 

신비의 바닷길이 열리는 무창포 해변은 무인섬 석대도까지 이어진 바닷길이 1.5km나 되는 우리나라 몇 안 되는 특별한 곳이다. 무엇보다 무창포의 명칭을 널리 알리게 된 것은 음력 보름날과 그믐날을 전후하여 열리는 신비의 바닷길이다.

이 신비의 바닷길을 따라 너도 나도 호미나 집게를 들고 바닥을 탐색하며 게, 굴, 소라, 바지락, 주꾸미 등을 잡는 재미가 쏠쏠하다. 물때를 잘 맞추어 온 여행객들은 저마다 직접 채취한 해산물이 가득 든 양동이를 들고 신나게 바닷길을 걸어 나온다.

 

 




 

 

무창포 입구에 커다란 주꾸미 동상이 세워져 있고 주꾸미 축제(3~4월 중), 바닷길 축제(8~9월 중), 대하 전어 축제(9~10월 중)가 계절별로 개최된다.

 

 

무창포에는 두 개의 방파제가 있는데 빨간 등대와 하얀 등대 두 군데 모두 해수욕장에 인접하여 산책하기 좋다. 물이 들어오는 때에는 낚시하는 사람들을 많이 만날 수 있고 포구와 어우러진 낙조의 황홀하고 아름다운 풍경도 빼놓을 수 없는 볼거리다.

 

 

 

겨울 바다는 매력이 있다. 물에 들어갈 수는 없지만 한적하고 더 맑은 느낌이다. 찬바람을 맞으며 무창포 둘레길을 한 바퀴 돌아보니 참 좋다. 그래서 겨울 바다를 선호하는가 보다. 바위에 부딪혀 하얗게 퍼지는 포말, 무리 지어 나르는 갈매기 떼, 볼을 스치는 찬바람, 다양한 해물 먹거리, 저녁노을..  겨울 바다 참 예쁘다.

 

 

 

 

 

 

밤이 깊어지고 캠핑장까지 들려오는 파도소리 가슴에 안고 무창포의 하루를 마무리한다.

 

- 여병춘(사진작가,  전 국민건강보험공단 논산지사장)

ⓒ 주식회사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관련기사목록
광고

[둥지의 캠핑이야기] 무창포해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이색전시회] 모사작가 이민정 개인전 - ‘바람의 언덕’ 조선여인이 바람에 나부끼다 / 논산계룡신문
계룡시, ‘살롱콘서트 라비앙로즈’ 12월 10일 공연 / 논산계룡신문
엄사면 김원일 주무관, 전국 공공복지정책 공모전 최우수상 수상 / 논산계룡신문
계룡시, ‘엄사상점가 간판개선사업’ 본격 추진 / 논산계룡신문
계룡시, 2021년 청소년 안전망 운영위원회 개최 / 논산계룡신문
계룡시, 하수도 시설 개선사업 본격착수 / 논산계룡신문
충남도청 민원실, ‘국민행복민원실’ 우수기관 선정 / 논산계룡신문
충남도, ‘연탄 바우처 사업’ 추진 / 논산계룡신문
도, 자살예방 AI 케어로봇 돌봄 서비스 제공 / 논산계룡신문
충남도, 희망 2022 나눔 캠페인 ‘사랑의 온도탑’ 제막 / 논산계룡신문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주)계룡일보 본사 | 충남 계룡시 서금암2길 19-3
대표전화: 042-840-5114 | 팩스: 042-840-5113 | e-mail: ngdnews@naver.com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충남 아 00072 | 주간신문 등록번호: 충남 다 01288 | 등록일: 2010-04-29
발행인/대표이사: 전영주 | 편집인: 전영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전영주 | 인쇄인: 이훈무
당사의 기사를 동의 없이 링크, 게재하거나 배포하실 수 없습니다.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0 Gyeryongdaily. All rights reserved.